시작페이지로   로그인   회원가입   
Home > 고객센터 > Q/A
  •  
  • BTS 국제 학술대회, 멈춤과 그 이후 새로운 길의 의미 모색하다

    페이지 정보

    작성자 영극 작성일22-07-29 00:11 조회8회 댓글0건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

    본문

    [헤럴드경제 = 서병기 선임기자]제3회 BTS 국제학술대회가 14~16일 한국외국어대 서울캠퍼스에서 개최된다. 2020년 영국, 2021년 미국에 이어 서울에서 세번째다.

    BTS와 이들의 팬덤인 아미가 만들어 내는 현상을 연구하는 학자들의 글로벌 단체인 BTS 국제연구공동체(International Society for BTS Studies: ISBS)와 한국외대 세미오시스 연구센터가 주최하고, 문화마케팅그룹 머쉬룸(대표 김영미)이 주관한다.

    이번에는 ‘포스트 팬데믹 시대, 새로운 휴머니티와의 조우’라는 주제 아래, 혼돈의 시대, BTS와 아미들을 통한 인간적 가치의 추구 및 제 2막이 열어갈 새로운 길을 모색한다. 온·오프라인을 합해 25개국에서 자발적으로 참가하는 165명의 발표자들과 일반 관객들 300여명이 집결한다. 위계 없이 수평적으로 진행되는 아미 스타일의 학술대회다.

    국내외 Aca-ARMY(BTS를 연구하는 ARMY 학자)들은 BTS와 아미 공동체가 걸어온 길이 휴머니티의 내용을 어떻게 풍부하고 치열하게 만들어 갔는지를 되돌아본다. 동시에 코로나는 때로는 길을 멈추고 질문하는 게 어쩌면 가장 큰 발걸음이라는 걸 환기시킨다. 멈춤과 그 이후 새로운 길의 의미를 찾아본다.

    첫날 기조강연으로 BTS에 대한 연구를 선도해 온 한국외대 이지영 교수와 마지막 날 문화연구자 이지행 박사는 이 걸어온 길과 새로운 길의 의미를 살펴본다. 1회 BTS 국제 학술대회 주최자인 영국 킹스턴 대학교의 콜레트 발메인 교수의 특별 강연 그리고 대중음악평론가 김영대 박사의 특별 세션도 마련됐다.

    각 세션에서는 방탄학의 생태계가 다채롭게 펼쳐진다. 팬덤 현상과 서사구조 분석, 다문명적 맥락과 문화적 헤게모니 연구, 언어학 및 뉴 미디어 접근, 정치적 가치 및 공적 실천 등 다양한 학제간 연구 성과들이 발표된다.

    .

    서병기 wp@heraldcorp.com
    http://naver.me/x78xyTyO

    댓글목록

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